연예 >영화

정성화, '알라딘' 지니役 캐스팅..데뷔 후 첫 더빙 도전[공식입장]
등록 : 2019-05-16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OSEN=김보라 기자] 배우 정성화가 판타지 어드벤처 영화 ‘알라딘’(수입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의 더빙판에 지니 역할로 전격 캐스팅 됐다. 

정성화가 2019년 디즈니 라이브액션의 새로운 정수를 선보일 ‘알라딘’에서 램프를 얻는 자를 주인으로 모시며 세 가지 소원을 들어주는 전지전능한 존재 지니의 한국판 더빙 주인공을 맡았다고 배급사 측이 16일 밝혔다.

‘알라딘’은 좀도둑에 지나지 않았던 알라딘이 우연히 소원을 들어주는 램프의 요정 지니를 만나게 되면서 환상적인 모험을 겪게 되는 판타지 어드벤처 영화.

정성화는 ‘알라딘’ 더빙판에서 캐릭터 지니를 맡아 더빙은 물론 노래 실력까지 자랑한다. 데뷔 후 처음 더빙에 도전하는 정성화는 그동안 각종 무대에서 보여준 호소력 짙은 목소리, 관중을 압도하는 연기로 익살스러운 지니의 모습을 완성했다.

정성화는 그동안 뮤지컬 ‘영웅’, ‘팬텀’, ‘킹키 부츠’, ‘맨 오브 라만차’ 등 걸출한 뮤지컬 작품에서 활약하며 뮤지컬 계에서 독보적인 존재로 통한다. 

정성화는 “평소에 더빙이라는 장르에 도전을 해보고 싶었는데 이렇게 대단한 명작 ‘알라딘’에 목소리로 출연하게 되어 영광”이라는 소감을 전했다. 

‘알라딘’은 5월 23일(목) 국내 개봉 예정이다./ watch@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