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방송

'악마가' 이엘, 박성웅X이화겸 사이 질투..''빠짐 없이 말해봐'' [별별TV]
등록 : 2019.08.14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사진=tvN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방송화면 캡처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이엘이 박성웅과 이화겸 사이를 질투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에서는 지서영(이엘 분)이 모태강(박성웅 분)과 주라인(이화겸 분)을 질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지서영은 모태강과 주라인이 지하주차장에서 다정하게 서 있는 모습을 보게 됐다. 그는 주라인에게 무슨 사이냐고 물으며 빠짐 없이 말하라고 했다.

주라인은 지서영에게 "그이 안에 짐승을 봤어요. 평범한 사람한테 느낄 수 없는 지옥에서 온 야수 같다고 할까나 언니 나 사랑에 빠졌나봐. 눈빛만 봐도 발가 벗겨진 기분이고, 목소리만 들어도.."라고 말했다.

지서영은 주라인의 말을 끊고 "그 사람도 너 좋아해?" 라고 물었다. 주라인은 "그럼요. 아주 적극적이야. 나를 보면 눈이 멀어버릴 것 같다나"라고 답했다. 그러자 지서영은 "모태강 접어. 그렇지 않으면 월트투어 접는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