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방송

'프로듀스X101' 3회, 손동표 ''김민규·김요한과 어벤져스 조'' 야망
등록 : 2019-05-16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엠넷 '프로듀스X101' 3회 예고편 영상 캡처
/사진=엠넷 '프로듀스X101' 3회 예고편 영상 캡처


'프로듀스X101' 3회 예고가 공개됐다.

엠넷 '프로듀스 X 101' 측은 16일 '그룹 X 배틀의 시작! 역대급의 역대급 아닌가요?!'라는 제목으로 3회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연습생들은 그룹 배틀 평가를 앞두고 각자의 팀을 구성했다. 이동욱은 "어떤 팀을 만들 생각입니까?"라고 물었고, DSP 손동표는 "어벤져스를..."이라고 답했다. 지난 시즌2처럼 이대휘가 꾸린 '어벤져스 조'를 연상케 한다.

이에 연습생들은 속으로 '무조건 데뷔인 거잖아' '구설수가 터지지 않는 이상'이라며 불만을 드러냈지만, 손동표는 "솔직하게 이슈, 비주얼"이라고 '어벤져스 조'의 요건을 밝히며 스타쉽 구정모, 젤리피쉬 김민규, 위엔터 김요한을 팀원으로 선발했다.

/사진=엠넷 '프로듀스X101' 3회 예고편 영상 캡처
/사진=엠넷 '프로듀스X101' 3회 예고편 영상 캡처


이 가운데 트레이너들의 화는 더욱 솟구쳤다. 보컬 트레이너 이석훈은 "무슨 노래하는지 모르겠어"라며 손을 내저었고, 댄스 트레이너 배윤정은 "줄맞춰 나와"라고 소리쳤다. 이에 스타쉽 송형준이 당황하며 옆으로 움직이는 모습이 담겼다.

한편 그룹 배틀 평가전을 연습하는 과정에서 연습생들끼리의 충돌이 본격화됐다. "유진이가 안 바뀌면 팀 전체가..."라며 개인연습생 이유진을 지적하는 목소리가 나오는가 하면, 리더가 된 판타지오 한기찬은 HONGYI 토니에게 "내가 언제까지 좋게 말해야 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가운데 "역대급의 역대급 아닌가요?"라는 연습생의 목소리로 첫 번째 그룹 배틀 평가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프로듀스X101' 3회는 17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