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방송

김병옥, 음주운전 불구속 입건…'리갈하이' 측 ''하차 여부 논의 중'' [종합]
등록 : 2019-02-12

[OSEN=심언경 기자] 배우 김병옥이 음주운전으로 불구속 입건됐다. 김병옥은 JTBC '리갈하이'에 출연 중인 상태로, 향후 출연 여부에 관심이 모인다.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 측은 12일 OSEN에 "김병옥이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현재 김병옥은 귀가했으며, 면허 정지 여부는 수사가 이뤄진 후 알 수 있다"고 밝혔다. 

이날 김병옥은 오전 1시경 경기도 부천시의 한 아파트 지상 주차장에서 만취한 상태로 운전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아파트까지 대리운전으로 온 뒤 주차를 위해 운전대를 잡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그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85%로, 면허 정지 수준에 달하는 수치다. 

김병옥의 음주운전 소식이 알려지면서 그가 출연 중인 JTBC 드라마 '리갈하이' 하차 여부에도 이목이 쏠리고 있다. 이에 '리갈하이' 측은 OSEN에 김병옥의 향후 출연 여부와 관련, "상황을 파악하고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김병옥은 '리갈하이'에서 B&G 로펌 대표 방대한 역으로 열연하고 있다. 방대한은 주인공 고태림(진구 분)과 대립각을 세우는 인물로, 역할이 갖는 비중이 크다. 

또 '리갈하이'는 지난 8일 첫 방송된 드라마로, 현재 2회까지 방영된 상태다. 게다가 지난 7일 열린 '리갈하이' 제작발표회에서 윤박은 "촬영을 사전제작 만큼 많이 해 놨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김병옥이 음주운전으로 극중 하차하게 된다면, '리갈하이'에 적잖은 타격을 줄 것으로 보인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OSEN DB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