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진짜 연애 하고 싶어''…'썸바이벌 1+1' 김기범, 인기 '썸남' 등극 [종합]
등록 : 2019.09.12

방송화면 캡처

[OSEN=장우영 기자] ‘썸바이벌 1+1’ 슈퍼주니어 출신 김기범이 진짜 연애를 위해 나섰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썸바이벌 1+1’에는 권혁수, 천둥, 이진호, 김기범 등 연예계 대표 ‘솔로남’이 출연해 각자 다른 매력으로 썸을 타는 모습이 그려졌다.

연예계 솔로남 특집이 뜨거운 반응을 얻으면서 연예계 솔로남 특집 2탄이 마련됐다. 김희철은 “눈물 날 것 같다”고 말하면서 넌지시 ‘솔로남’에 대한 힌트를 흘렸고, ‘썸남’들을 기다리는 여성들도 긴장한 듯한 모습을 보였다. 이는 ‘썸남’ 출연자들도 마찬가지였다.

‘썸남’과 ‘썸녀’는 메신저로 먼저 대화를 나눴다. ‘썸남’은 다름아닌 권혁수, 천둥, 이진호, 김기범이었다. ‘우르르쾅쾅’, ‘아기 호랑이’ 등 자신을 표현할 수 있는 닉네임으로 힌트를 준 뒤 ‘썸녀’들과 이야기를 나누며 서로를 알아갔다.

방송화면 캡처

‘양반김’ 김기범에 대해 관심이 집중됐다. MC 김희철과 그룹 슈퍼주니어로 활동하면서 훈훈한 외모로 많은 사랑을 받은 김기범이 오랜만에 방송에 출연한 것. 김희철은 김기범이 스마트폰을 다루는 것을 보고 “저런거 잘 못하는데”, “눈물 날 것 같다”고 남다른 소회를 전했다.

썸남, 썸녀가 모인 자리에서 김희철은 김기범과 만나 사담을 많이 나눴다. MC 소유가 “사담은 나중에 나누셔도 된다”고 제지할 정도로 김희철은 오랜만에 만난 김기범에게 애틋한 감정을 전했다.

김기범은 “거의 1년 동안 집에서만 지냈다”며 “너무 어색하지만 ‘썸바이벌 1+1’에 나온 이유는 진짜 연애를 해보고 싶어서 나왔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특히 김기범은 “김희철 때문에 나왔다고 생각하실 수 있는데 전혀 아니다. 진짜 연애하고 싶어서 나왔다”고 의지를 보였다. 김희철은 “나와 함께 지낼 때 내가 나이트를 갈 때면 김기범은 늘 숙소에서 게임만 했다. 내가 돌아오면 해장 라면을 해줬다”며 그만큼 김기범이 연애를 하지 않았다고 거들었다.

방송화면 캡처

김기범은 ‘빵순이’ 김시경에게 호감을 보였다. 첫 취향 선택부터 ‘오색꼬치전’으로 통했다. 두 사람은 이야기를 하며 서로에 대해 더 알아갔고, 서로를 챙겨주면서 가까워졌다. 이 가운데 김시경 뿐만 아니라 윤혜진, 이아윤도 김기범에게 호감을 가졌다.

‘썸 텐트’에서는 속마음을 공개했다. 이아윤, 문혜진, 김시경이 김기범에 대해 궁금해했고, 김희철과 피오는 이상형, 심쿵하는 포인트 등을 알려줬다. 이 가운데 김기범은 김시경에 대해 궁금하다면서 정보를 알아갔다. 하지만 천둥, 이진호도 김시경에게 호감을 보여 묘한 경쟁이 펼쳐졌다.

호감 가는 상대에 대한 정보를 알게 된 뒤 1:1 대화를 나눌 수 있는 ‘3분 미팅’이 마련됐다. 김기범과 김시경은 서로를 쳐다 보지도 못하는 등 유독 쑥스러운 모습이었다. 김기범은 입술까지 파르르 떨면서 긴장했지만 김시경은 이 모습을 진정성 있게 바라봤다. 김기범은 2017년 겨울이 마지막 연애라고 밝히면서 연애에 대한 솔직한 모습을 꺼냈다. 김시경은 김기범의 솔직한 면모에 나이 차이 등 현실적인 부분을 이야기했다.

방송화면 캡처

김기범은 여자 친구에게 주고 싶은 ‘최애템’으로 헤드폰을 선택했다. 김시경과 이아인이 헤드폰을 선택해 세 사람이 데이트를 해야했다. 김기범과 김시경은 이아인은 신경도 쓰지 않고 서로에 집중하며 공감대를 쌓았다. /elnino891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