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KBS뉴스' 양현석, 비아이 마약 수사에 개입? YG는 부인
등록 : 2019.06.12
[스타뉴스 윤성열 기자]
양현석 /사진=스타뉴스
양현석 /사진=스타뉴스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가 소속 가수 비아이의 마약 구매 의혹 수사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YG엔터테인먼트는 이를 부인했다.


'KBS 9 뉴스'는 12일 사건의 핵심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양현석이 '비아이에게 마약을 건넸다'고 경찰에 진술한 A씨에게 진술을 번복 해달라고 종용했다고 보도했다.

양현석이 A씨를 설득해 비아이에 대한 경찰 수사를 무마하려 했다는 것. 'KBS 9 뉴스'는 "양현석이 A씨에게 변호인도 선임해줬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사실이 아니다"고 부인했다. YG엔터테인먼트 측은 비아를 둘러싼 소문의 진위를 확인하기 위해 A씨를 만났을 뿐, A씨에게 진술 번복을 종용하거나 변호인을 선임해준 적은 없다고 전했다.

한편 비아이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너무나도 부적절한 행동으로 물의를 일으킨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항간에 불거진 마약 구매 의혹에 대해선 "한 때 너무도 힘들고 괴로워 관심조차 갖지 말아야 할 것에 의지하고 싶었던 것은 사실이다"면서도 "그 또한 겁이 나고 두려워하지도 못했다"고 해명했다.'

비아이는 소속 그룹인 아이콘에서 탈퇴하겠다고 밝혔다. YG엔터테인먼트는 "YG 소속 아티스트 김한빈(비아이)의 문제로 실망을 드린 모든 분께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며 비아이와 전속계약 해지를 발표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