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전역' 옥택연 '''캡틴 코리아' 별명 감사해..이제 그 군복 핏 안나온다''
등록 : 2019-05-16

[OSEN=이대선 기자] 16일 오전 2PM 옥택연이 경기도 고양시 백마부대에서 현역 만기 전역했다.전역식을 마친 2PM 옥택연이 팬들과 취재진을 향해 거수경례를 하고 있다. /sunday@osen.co.kr

[OSEN=고양, 지민경 기자] 그룹 2PM의 옥택연이 '캡틴 코리아'라는 별명을 가지게 된 소감을 전했다.

옥택연은 16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백마 신병교육대대에서 20개월 간의 군 생활을 마치고 전역식을 치렀다. 

옥택연은 앞서 군복을 입은 사진으로 '캡틴 코리아'라는 별명이 생기며 화제를 모은 것에 대해 "그 별명을 들어봤다. 감사하다. 굉장히 부담되는 별명인데 잘 하도록 노력하겠다"며 "그 당시가 운동을 많이 하고 있었을 때였는데 그 때 사진을 찍힌 것을 보고 그렇게 말씀해주신 것 같다. 더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군복 벗기 아쉽지 않냐는 질문에는 "전혀 아쉽지 않다"며 "전역이 다가오고 살을 좀 빼야겠다고 생각해서 살을 빼니까 그 군복 핏이 안 나오는 것 같다"고 웃으며 말했다. 또한 "옥택연에게 군복이란"이라는 질문에 그는 "캡틴 코리아라는 별명을 줬다"며 쑥쓰러운 듯 말했다.

이어 그는 군대 체질인 것 같다는 말에 "큰일이다. 많은 분들에게 군대체질이라는 말을 많이 들었는데 아니었으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mk324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