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왕이 된 남자' 김상경, 여진구에 충고 ''이세영에게는 영원히 가짜''
등록 : 2019-02-11

[OSEN=지민경 기자] '왕이 된 남자' 김상경이 여진구에게 이세영을 향한 마음을 접으라고 말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tvN ‘왕이 된 남자’에서는 하선(여진구 분)과 소운(이세영 분)의 사이를 알게 된 이규(김상경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첫 눈을 맞으며 입을 맞춘 하선과 소운은 서로를 향한 마음을 더욱 키워만 갔다. 하선은 소운에게 원하는 것을 말해달라 했고 소운은 "가장 소중한 것을 주시지 않았냐. 전하의 마음"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하지만 소운은 다른 것이 없냐는 말에 "전하의 뒤를 이을 대통이 있었다면 전하께 큰 힘이 되었을 것이라는 대비의 말이 걸린다"며 "전하의 아이를 가지고 싶다"고 말했다.

하선과 소운의 사이를 알게 된 이규는 하선에게 마음을 접으라고 다그쳤다. 이규는 "넌 중전마마를 속이고 있는 거다. 그 분이 보고 계신 것은 다른 이의 그림자다. 너는 임금은 될 수 있어도 중전마마께는 영원히 가짜"라고 말했다

"그렇다면 사실을 고백하겠다"는 하선의 말에 이규는 "사실을 고백하면 받아주실 것 같냐. 정체를 밝히는 순간 너도 그분도 천길 낭떠러지로 떨어지게 될 거다. 네가 마음을 다잡지 않으면 중전마마와 이 나라가 위급에 처하게 될 거다. 마음을 자르는 것 그것이 네가 선택할 수 있는 유일한 방도"라고 충고했다.

/mk3244@osen.co.kr

[사진] '왕이 된 남자' 방송화면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