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성훈, 박나래 열애설 부인→''현재 연애 노코멘트? 여자친구無, 이젠 생겼으면''[종합]
등록 : 2020.02.14

[OSEN=민경훈 기자]성훈이 입장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rumi@osen.co.kr

[OSEN=지민경 기자] 배우 성훈 측이 성훈은 현재 여자친구가 없다고 밝혔다. 

성훈은 최근 공개된 '유튜브 채널 ‘은기자의 왜떴을까TV'와의 인터뷰에서 박나래와의 열애설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지난해 연말 시상식에서 박나래의 드레스를 잡아주는 매너있는 모습으로 화제를 모았던 성훈은 인터뷰를 통해 "편집이 잘못된 것 같다. 너무 이미지가 포장이 된 것 같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실제로 배려심이 많은 성격이냐는 질문에 그는 "원래 그렇지는 않은데 그 때 상황이 그랬다. 카메라 뒤 쪽에서는 나래 스태프들이 챙겨주고 하는데 카메라 앞에서는 스태프들이 따라 나설 수 없으니까 누군가는 잡아줘야 하지 않냐. 마침 제가 나래 뒤에 들어가는 순서여서 제가 잡아준 것 뿐이다. 저는 원래 그렇게까지 스윗한 편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OSEN=박준형 기자]나혼자산다 박나래가 입장하고 있다. /soul1014@osen.co.kr

이어 박나래와의 사내 열애설에 묻자 성훈은 "그럴리가요"라며 단호하게 답했다. 하지만 현재 여자친구에 대한 기습 질문에는 "노코멘트하겠다"고 답해 현재 열애중이 아니냐는 네티즌의 궁금증이 제기 됐던 바. 

이와 관련해 성훈의 소속사 측은 14일 OSEN에 "현재 성훈 씨는 여자친구가 없다"고 선을 그으며 "이제는 생겼으면 좋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성훈은 지난해 인터뷰에서도 연애와 결혼 계획에 대해 "결혼은 정말 생각해 본 적이 없고, 연애는 할 수도 있지만 공개 연애는 부정적"이라고 밝혔던 바 있다. 

그는 "공개 연애는 원하지 않는다. 조용히 만나고 싶다. 요즘에는 시대가 많이 바뀌었다고 하지만, 연애는 지극히 개인적이고, 사생활적인 부분이라서 굳이 공개하고 싶진 않다"며 "아무래도 공개 연애는 여자분이 피해를 보는 경우가 많은 것 같더라. 물론 여자친구가 생기면 상의를 해보고, 그 친구가 원하는 입장에 맞춰 줄 생각이다. 여자 쪽이 원하지 않으면 절대 공개하지 않을 생각이다"라고 전하기도.

이처럼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큰 사랑을 받으며 말 한 마디 한 마디가 큰 화제를 모아 그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방송과 드라마, 스크린을 오가며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성훈이 앞으로 또 어떤 매력을 보여줄 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성훈은 오는 3월 개봉하는 판타지 로맨스 '사랑하고 있습니까'로 관객들과 만난다. /mk324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