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오윤아, 1년만 안방 복귀..''차가운 모습 NO, 친근한 캐릭터''
등록 : 2020.01.17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사진=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사진=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배우 오윤아가 1년 만에 안방극장에 주연으로 돌아온다.

17이 오윤아의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오윤아가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연출 이재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출연을 확정했다"라고 밝혔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후속으로 방송되는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부모와 자식 간 이혼에 대한 간극과 위기를 헤쳐 나가는 과정을 통해 각자 행복 찾기를 완성하는 유쾌하고 따뜻한 드라마다.

오윤아는 송영달(천호진 분)과 장옥분(차화연 분)의 장녀이자 전직 승무원 출신의 '경단녀' 송가희 역을 맡았다.

송가희는 특출난 미모에 푼수 성격을 가진 반전 캐릭터다. 이혼 후 아들과 부모님 집으로 들어와 좌충우돌을 겪는다. 다양한 작품에서 독보적인 미모와 탄탄한 연기력으로 극의 완성도를 높여온 오윤아의 코믹 연기 변신이 기대를 모은다.

오윤아는 소속사를 통해 "따뜻하고 밝은 주말극으로 시청자분들을 만나게 돼 매우 설레고 기쁜 마음"이라며 "전작에서 많이 보여드렸던 차가운 모습이 아닌 보다 친근한 캐릭터를 맡게 됐는데, 좋은 연기로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3월 방송 예정이다.




김미화 기자 letmei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