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라스' 정영주, 망치(?)로 성추행범 원 샷 원 킬 사연..''박수 받았다''
등록 : 2019.11.20

[OSEN=최나영 기자] 배우 정영주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망치(?)로 정의구현한 썰을 공개했다. 그녀의 ‘원 샷 원 킬’ 영웅담에 시선이 집중됐다.

오늘(20일) 오후 11시 5분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정영주의 치한 퇴치 썰이 담긴 선공개 영상을 네이버 TV를 통해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정영주는 전철 치한을 때려눕힌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때는 바야흐로 핸드폰이 망치라고 불리던 시절. 전철을 타고 가던 그녀는 맞은 편 유리창으로 한 남자의 수상한 낌새를 눈치챘다고. 그녀는 “신체 접촉되는 느낌이 딱 오더라”라며 충격적인 상황을 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그녀는 들고 있던 망치 폰으로 남자의 얼굴을 한 방에 가격해 감탄을 자아냈다. 그녀는 “당시 핸드폰이 디귿 자로 꺾여 있었다. 이게 얼굴 사이즈에 딱 맞더라”라며 웃음을 더했다.

치한은 그녀의 ‘원 샷 원 킬’에 결국 기절한 채로 전철 밖으로 쫓겨났다고. 모든 승객에게 박수를 받았던 그녀의 영웅담에 모두가 입을 다물지 못했다. 영상 마지막에는 ‘걸 크러시’ 정영주의 더 많은 이야기가 예고돼 기대를 모은다.

/nyc@osen.co.kr

[사진]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