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연맛3' 윤정수, 소개팅女 마사지샵 보내고 라디오行[별별TV]
등록 : 2019.11.08
[스타뉴스 윤성열 기자]
/사진='연예의맛3' 방송 화면
/사진='연예의맛3' 방송 화면


개그맨 윤정수가 소개팅녀를 마사지샾에 보내고 라디오 일정을 소화해 웃음을 자아냈다.

7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우리가 잊고 지냈던 연애의 맛 시즌3'(이하 '연애의 맛3)에서는 두 번째 소개팅에 나선 윤정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윤정수는 소개팅녀 김현진 씨와 식사를 하며 첫 만남을 가졌다. 식사를 마친 두 사람은 한강을 함께 걸을 계획을 가지고 밖을 나섰다.

하지만 윤정수는 라디오 생방송 스케줄이 30분 밖에 남지 않아 긴장한 기색이 역력했다. 윤정수는 고민 끝에 라디오 일정을 소화하는 동안 소개팅녀에게 잠시 마사지샵에 가는 것을 제안했다.

이를 지켜 본 MC 박나래는 "갑자기 무슨 마사지냐"며 황당해 했고, MC 김숙은 "오빠 그거 아니야"라며 안타까워했다.

결국 윤정수는 소개팅녀를 마사지샵에 보내고 라디오 일정을 소화했다. 윤정수는 가까스로 라디오 생방송 시작 전에 스튜디오에 도착해 "멋진 분이 나왔다"며 흐뭇해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