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박슬기, 임신한 배에 뽀뽀하는 ♥남편 울컥 ''사랑스럽고 눈물나'' [★SHOT!]
등록 : 2019.10.09

[OSEN=박소영 기자] 방송인 박슬기가 남편에 대한 넘치는 애정을 자랑했다. 

박슬기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젠 숨길 수 없는 존재감의 #BTAIR 미안하리 만치 너무 소홀해서 어제저녁, 속삭이며 대화 나누는데 그런 신랑의 모습이 참 사랑스럽고 눈물이 나서”라는 글을 남겼다. 

함께 올린 사진에서 박슬기의 남편은 뱃 속 아기에게 눈과 입을 맞추고 있다. 박슬기는 임신한 자신을 아껴주고 뱃 속 아기에게 애정을 다하는 남편에게 고마운 듯 감동의 메시지를 남겨 보는 이들마저 뭉클하게 만든다. 

박슬기는 지난 2016년 7월, 훈남인 1살 연하의 비연예인과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 4년 만인 지난 8월 “안정기에 접어들어 벌써 18주인데요, 잘 먹고 잘 자고 긍정의 기운으로 열달 잘 채워 순산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라며 임신 소식을 알렸다. 

이어 그는 “태명은 '방탄공기'예요. 저희 부부가 공문성♡박슬기의 첫자, 앞자를 따서 공기부부인데요. 처음엔 '공기야~' 부르다가 건강하라는 마음을 담아 모든 방해물로부터 꿋꿋이 건강을 지키라는 의미의 방탄이를 붙였어요. 방탄소년단같은 큰 인물이 되라는 마음도 물론 장착”이라고 설명해 화제를 모았다. 

/comet568@osen.co.kr

[사진] SN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