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열여덟' 옹성우X김향기, 신승호 배웅 '사과→용서'[별별TV]
등록 : 2019.09.10
[스타뉴스 장은송 인턴기자]
/사진=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캡처
/사진=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캡처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의 옹성우와 김향기가 자퇴하는 신승호를 배웅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극본 윤경아, 연출 심나연)에서는 자퇴한 후 학교를 떠나는 마휘영(신승호 분)을 배웅하는 최준우(옹성우 분)와 유수빈(김향기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최준우는 오한결(강기영 분)로부터 마휘영이 오늘 학교를 떠난다는 것을 들ㄹ었다. 최준우는 유수빈과 함께 학교 정문에서 마휘영이 나오기를 기다렸다. 유수빈은 마휘영에게 "잘 지낼거지?"라며 미소를 보였다. 이에 마휘영은 "잘 지내"라고 답했다.

최준우 또한 마휘영에게 잘 가라며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그러자 마휘영은 "너는 내가 자퇴하는 게 도망치는 거라고 했지? 그래서 내가 생각을 많이 해봤는데 아직은 길이 이것 밖에 안 보이더라. 열심히 공부하고 성실하게 살아온 애들이랑 내가 같이 학교를 다닌다는 게 너무 죄스러워. 너한테 했던 짓들 전부 죗값 치루고 다 반성하면서 살게. 준우야, 나 용서해줘서 고맙다"라며 감사함을 표했다.


장은송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