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아이돌룸' 도니코니, 김우석+조승연 인연에 '당황'
등록 : 2019.09.10
[스타뉴스 장은송 인턴기자]
/사진=JTBC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룸' 캡처
/사진=JTBC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룸' 캡처


'아이돌룸'에서 정형돈, 데프콘이 김우석, 조승연과의 뜻하지 않은 인연에 당황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룸'에서는 데뷔하자마자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보이 그룹 엑스원(X1, 한승우, 조승연, 김우석, 김요한, 이한결, 차준호, 손동표, 강민희, 이은상, 송형준, 남도현)이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얘기를 나누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정형돈은 친분이 있던 리더 한승우에게 "여기서 누가 제일 재밌니?"라고 물었다. 한승우는 조승연을 엑스원 중 가장 재미있는 멤버로 뽑았다. 그러자 정형돈은 조승연에게 "그러면 너 한창 아이돌 꿈꿨을 때 우리가 진행하는 프로그램들 보고 자랐겠네?"라며 허세 가득한 표정을 지었다.

그러나 조승연은 "(진행하시던 프로그램에) 나왔었습니다"라고 답해 정형돈과 데프콘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두 사람은 전혀 기억이 나지 않는 듯 순간 얼음이 되어 말을 잇지 못했다. 이때 김우석 또한 조심스럽게 손을 들며 "저도 같이 방송한 적 있습니다"라고 얘기했다. 이에 정형돈과 데프콘은 "언제?"라며 어리둥절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장은송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