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아이즈 ''첫 자작곡 수록, 많이 떨려..다음엔 타이틀곡 도전해보고파''
등록 : 2019.08.21

[OSEN=이대선 기자] 21일 오후 서울 서울 마포구 홍대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 밴드 아이즈 신곡 '너와의 추억은 항상 여름같아'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밴드 아이즈가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sunday@osen.co.kr

[OSEN=김은애 기자] 밴드 아이즈(지후, 우수, 현준, 준영)가 처음으로 앨범에 자작곡을 담은 소감을 털어놨다.

 아이즈는 21일 오후 서울 홍대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에서 싱글 2집 'FROM:IZ’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번 앨범 ’FROM:IZ’는 얼터너티브 사운드가 돋보이는 타이틀곡 '너와의 추억은 항상 여름같아'와 수록곡 'Burn', 리더 현준의 자작곡 '구름의 속도'를 포함해 총 5트랙이 수록된다. 아이즈는 추억을 모티브로 시작된 이번 싱글앨범을 통해 앞으로 팬들과 함께 공감대를 형성해 나갈 계획이다.

현준은 “처음으로 자작곡을 수록했다. 많이 떨리면서 걱정도 된다”고 말했다. 지후는 “현준이 디렉팅을 봐줬는데 무서웠다. 처음으로 멤버가 하다보니 긴장되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현준은 “내 곡이 수록될 수 있을지 알 수 없는 상황이었다. 다음 앨범에선 타이틀곡도 자작곡으로 할 수 있도록 노력해보겠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최근 가요계는 밴드 음악들이 활력을 받기 시작했다. 현준은 “우리한테도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얼마 전 공연에서 밴드 선배님들과 함께 무대를 꾸몄다. 우리도 색깔을 찾아서 선배님들 같은 무대를 해보고 싶다”고 강조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