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핫한 채널 있어요''…소유진, 백종원 '유튜브 입성' 응원 [★SHOT!]
등록 : 2019.06.11

백종원(왼쪽)과 소유진. OSEN DB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소유진이 남편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유튜브 채널을 응원했다.

소유진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금 오픈한 핫한 유튜브 채널이 있어서 소개해드립니다”라며 “채널 이름은 ‘백종원의 요리비책’. 진짜 백주부 레시피와 장사 이야기 노하우가 궁금하신 분들은 고고!”라고 말했다.

이 글과 함께 소유진은 백종원의 유튜브 채널 첫 영상인 ‘안녕하세요 백종원입니다’라는 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에서 백종원은 자신이 유튜브를 시작하게 된 계기 등을 이야기했다.

백종원은 11일 오후 ‘백종원의 요리비책’이라는 유튜브 채널을 오픈했다. 백종원은 “시작하게 된 계기는 굉장히 간단하다. 몇 달 전 장모님께서 정화로 갈비찜 레시피를 물어보셨다. 내 레시피대로 했는데 맛이 안난다고 하셔서 검색 했더니 내 갈비찜과 다르더라”고 말했다.

이어 “많은 걸 느꼈다. 많은 사람들이 음식에 관심 갖게 된 계기가 된 것 같았지만 섬짓했다. 돌아다니는 레시피가 잘못된 건 아니다. 내가 만든 레시피에서 약간 변형됐다”고 덧붙였다.

백종원은 ‘백종원의 요리비책’을 통해 사람들이 가능성과 자신감을 갖고 자신만의 레시피를 만들길 바란다고 밝혔다. 백종원은 “조리서에 썼던 부분이나 방송에서 했던 레시피대로 할 예정이다. 레시피를 맹신하지 말고 참고하시고, 간을 알아서 조절하시면 자신만의 레시피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백종원의 요리비책’ 채널은 공개 5시간 만에 구독자 수가 26만 명을 돌파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elnino891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