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롱리브더킹' 원진아 ''김래원, 캐릭터와 달리 자상한 말투..의외였다'' [★숏터뷰]
등록 : 2019.06.11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배우 원진아 /사진=이동훈 기자
배우 원진아 /사진=이동훈 기자

배우 원진아(28)가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에서 호흡을 맞춘 김래원에 대해 "의외다 싶었다"고 말했다.


원진아는 11일 오후 서울 삼청동 한 카페에서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감독 강윤성) 라운드 인터뷰를 진행했다.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은 우연한 사건으로 일약 시민 영웅이 된 거대 조직 보스 장세출(김래원 분)이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해 세상을 바꾸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역전극이다.

이날 원진아는 "모든 선배님들이 스크린에서만 뵙던 분들이라 제게는 다 연예인이셨다. 그래서 만나기 전에 '저를 불편해 하면 어떡하지'라는 걱정이 앞섰다"고 털어놨다.

그는 "(김래원과) 처음 만났던 날 제게 '편하게 해. 잘 맞춰줄게'라고 하셨다. 극중 거친 모습은 실제에서 의의로 없었다"고 설명했다.

원진아는 "제가 재밌게 본 (김래원의 작품은) 드라마 '펀치', 영화 '해바라기'(감독 강석범) 등이었다. 전 작품에서 강한 인상을 주셨다. 그래서 혼자서 그 인물들을 떠올리게 됐다. 실제로 봤을 때 자상한 말투를 가지고 계셨다. 그래서 되게 의외다 싶었다"고 전했다.

한편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은 오는 19일 개봉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