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카라 출신 女가수, SNS 의미심장 글 게재 후 극단적 선택 시도..생명 지장 無
등록 : 2019.05.26

[OSEN=이동해 기자]홍보대사 구하라가 참석해 취채진들을 바라보고 있다. / eastsea@osen.co.kr

[OSEN=박판석 기자] 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경찰은 확인 불가라는 입장이다.

ytn은 26일 구하라가 같은날 0시 40분 자택에서 극단적인 시도를 했으나 구조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구하라의 생명에는 아무런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26일 OSEN에 구하라의 극단적인 선택과 관련한 보도에 대해 "당시에 근무한 사람이 없다"며 "확인되지 않은 사실이다"라고 말했다. 

구하라는 지난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흰 배경에 "안녕."이라고 쓰인 사진을 게재했다. 의미심장한 글에 무슨 일이 있는 것 아니냐는 팬들의 걱정이 이어지자 그는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이어 구하라는 자신의 SNS에 "당신이 사랑하는 삶을 살아라 당신이 사는 삶을 사랑해라"라는 글이 적힌 사진을 게시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pps201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