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악인전' 이원태 감독 ''칸 감격..韓영화 좋아해줘서 감사'' [72nd 칸영화제]
등록 : 2019.05.24
[스타뉴스 칸(프랑스)=김미화 기자]
'악인전' /사진=키위미디어그룹
'악인전' /사진=키위미디어그룹


'악인전' 이원태 감독이 칸 영화제 참석 소감을 전했다.


23일 오후(현지시각) 제 72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초청 받은 영화 '악인전'(감독 이원태)의 마동석 김무열 김성규 그리고 이원태 감독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악인전'의 이원태 감독은 "말로만 듣던 칸 영화제에 주인공처럼 들어가다보니까, 이 영화 만들기 위해서 처음 구상할 때부터 편집 버전까지 만들었던 것을 보상 받는 느낌이 있었다. 그 순간만큼 많이 행복하고 감격했다"라며 "영화를 편집하며 수 백번은 봤는데 뤼미에르 극장에서 보니까 다르더라. 정말 많이 봤는데, 영상 음향이 좋아서 몰입 해서 봤다. 영화가 재미가 없지는 않구나 생각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원태 감독은 "현지매체와 인터뷰 하며 느낀 것은, 이곳 사람들이 기본적으로 우리나라 영화를 좋아한다는 느낌이 있었다. 우호적이었다"라고 말했다.

악인전'은 우연히 연쇄살인마의 표적이 되었다 살아난 조직폭력배 보스와 범인 잡기에 혈안이 된 강력반 미친개, 타협할 수 없는 두 사람이 함께 살인마 K를 쫓으며 벌어지는 범죄 액션 영화다.

앞서 지난 22일(현지시각) 오후 10시 30분 프랑스 칸 뤼미에르 극장에서 '악인전' 미드나잇 스크리닝이 진행됐다. '악인전'은 뤼미에르 극장을 꽉 채운 2300여명의 관객들에게 5분 간의 기립 박수를 받았다.

한편 '악인전'은 23일 한국에서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칸(프랑스)=김미화 기자 letmei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