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호빵' 마피아로 의심받던 장도연 대활약..멤버들 혼란[별별TV]
등록 : 2019-05-18
[스타뉴스 이정호 기자]
/사진=tvN '호구들의 감빵생활'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호구들의 감빵생활' 방송화면 캡처


개그우먼 장도연이 마피아 의심에서 벗어났다.


18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 - 호구들의 감빵생활'에서는 갓세븐의 뱀뱀과 마크가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마피아들과 모범수들의 치열한 심리전이 펼쳐졌다.

이날 첫 번째 게임 '박수무당'이 끝나고 멤버들 모두 그림 페널티가 주어졌다. 모범수들만 알고 있는 단어는 '생방송'. 처음으로 칠판 앞에 선 장도연은 마이크를 그려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는 장도연이 첫 번째 그림 페널티에서 가족들의 모습을 그려 이미 확실한 마피아로 의심을 샀기 때문이다. 생방송을 유추할 수 있는 장도연의 그림에 멤버들은 다시 혼란에 빠졌다.


이정호 기자 direct11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