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초면에' 최태환, 김영광 사무실 습격..그의 정체는?[★밤TV]
등록 : 2019-05-15
[스타뉴스 문솔 인턴기자]
/사진= '초면에 사랑합니다' 방송화면
/사진= '초면에 사랑합니다' 방송화면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최태환이 김영광의 사무실을 습격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연출 이광영, 극본 김아정)에서는 도민익(김영광 분)의 사무실을 습격했다가 발각된 은정수(최태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기대주(구자성 분)는 전날 회사의 간부로부터 모바일 회사를 빼 오라는 지시를 받았다. 기대주는 엇갈린 소개팅으로 베로니카 박(김재경 분)을 만나고 사업을 제안했다.

기대주는 이날 도민익에게 사표를 내겠다고 말했다. 사표는 안된다는 도민익에 기대주는 "난 언제까지 네 시중을 들어야 되냐. 놔줘. 그래야 네가 살아"라고 의미심장하게 말했다.

도민익이 퇴근하고 나서 은정수는 무장을 하고 도민익의 사무실에 침입했다. 이때 차 키를 두고 온 도민익은 다시 사무실로 들어가다 은정수를 보고 깜짝 놀랐다.

당황한 은정수는 면도칼을 꺼내들고 도민익에게 위협을 가했다. 이때 도민익은 과거 기대주를 만나러 가는 길에 괴한의 침입을 받고 정신을 잃었을 때와 낯익은 상황인 것을 직감했다.

이때 비서인 정갈희(진기주 분)가 다급하게 들어와 도민익을 말렸다. 그리곤 "저 사람은 운전기사인 은정수"라며 도민익의 흥분을 가라앉혔다. 상처를 입고 병원에 입원한 도민익에게 은정수가 찾아와 "사무실의 전등을 갈아 끼우려 했다"고 전했다.

한편 엄한일(조재룡 분) 형사는 기대주와 이을왕(장소연 분)이 만남을 가진 것을 알고 무슨 모의를 했는지 물었다.

도민익은 과거 은정수에게 위협을 받고 정신을 잃어 안면인식장애가 발생했다. 어렸을 때부터 도민익을 지켜오던 기대주가 어떤 계략을 갖고 있는 것은 아닌지 의심이 되는 상황들이 연속됐다. 기대주가 은정수에게 지시를 내린 것은 아닌지 다음 회차가 기다려진다.



문솔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