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소진 계약 3월에 종료''...데뷔 10년차에 변화 맞이한 걸그룹[공식입장]
등록 : 2019-01-11

[OSEN=장진리 기자] 데뷔 10년차에 접어든 걸스데이의 향후 행보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걸스데이 측은 "소진과의 계약은 오는 3월 종료되지만, 다른 멤버들은 아직 계약기간이 남아있다"고 밝혔다.

걸스데이는 멤버들이 순차적으로 전속계약이 종료됨에 따라 팀 존폐 갈림길에 섰다. 만약 모두가 재계약에 성공한다면 걸스데이로 활동이 가능하지만, 다른 소속사를 물색해 홀로서기에 나선다면 팀 활동은 어려워질 수밖에 없다. 특히 걸스데이 멤버들이 연기자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만큼, 향후 행보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

이에 대해 걸스데이 소속사 측 관계자는 OSEN에 "소진의 계약은 3월 종료된다. 하지만 다른 멤버들의 계약은 아직 남아있다"며 "걸스데이 활동에 대해서는 논의 중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걸스데이는 지난 2010년 데뷔해 다양한 히트곡으로 사랑받았다. 
/mari@osen.co.kr

[사진] OSEN DB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