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골프

스피스, 더 CJ컵 극적 합류!... 우즈는 불참 왜? [★비하인드]
등록 : 2019.09.04
[스타뉴스 청담=심혜진 기자]
조던 스피스./AFPBBNews=뉴스1
조던 스피스./AFPBBNews=뉴스1
오는 10월 17일부터 나흘간 제주에 위치한 클럽나인브릿지에서 개최되는 'THE CJ CUP @ NINE BRIDGES(이하 THE CJ CUP, 더 CJ컵)에 PGA 투어 주요 선수들이 출전을 확정한 가운데, 대회 조직위원회가 조던 스피스(미국)의 섭외 과정 뒷이야기에 대해 밝혔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3일 서울 강남구 CGV 청담씨네시티 11층 프라이빗 시네마에서 더 CJ컵 미디어 설명회를 열고 올해 대회에 출전할 주요 선수 명단을 공개했다.

'디펜딩 챔피언' 브룩스 켑카, 저스틴 토마스, 필 미켈슨(이상 미국) 등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 활약 중인 스타들이 대거 출전한다.

이 중 가장 눈에 띄는 선수가 바로 조던 스피스다. 2017 디오픈 챔피언이자 2015년 US 오픈 그리고 마스터스 우승까지 메이저 대회에서만 3승을 거두고 통산 11승에 빛나는 스피스가 처음으로 'THE CJ CUP'에 출전한다.

토마스의 친한 친구로도 유명한 스피스는 토마스가 1, 2회 대회에 출전하는 동안 그는 이 대회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스피스의 불참에 궁금증이 일어왔던 터에 마침내 스피스가 출전 소식을 알려왔다. 조직위에 따르면 그의 확답을 받기 까지는 매우 힘들었다.

경욱호 CJ 마케팅실 부사장은 "2017년에는 스피스가 결혼을 하게 돼 대회에 나오지 못했다. 제주도가 유명한 신혼 여행지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 웨딩 포토북을 들고 에이전트를 만나기도 했다"고 말했다.

스피스가 대회 출전을 확정한 것은 미디어 설명회가 열린 이날 오전이었다. 대회 조직위원회는 부랴부랴 보도자료를 수정하기에 이르렀다.

김민성 CJ 스포츠마케팅팀장은 "새벽 3시쯤 에이전트로부터 스피스가 출전을 최종 결정했다고 전화가 왔다. 오늘(3일) 오전 9시 15분에 출전을 알리는 공식 문자를 받았다"면서 "마지막까지 마음을 졸이게 했다"고 웃었다.

스피스가 출전을 결심하게 된 배경에 대해서 김 팀장은 "지난해에도 스피스가 대회 출전을 굉장히 고민했던 것으로 알고 있다. 친구인 토마스가 그의 출전에 큰 영향을 준 것 같다. 한국 바베큐 이야기를 했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타이거 우즈./AFPBBNews=뉴스1
타이거 우즈./AFPBBNews=뉴스1

이렇듯 스피스를 비롯해 올해 대회에 세계 남자 골프 스타들이 출전하지만 이번 대회에서도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의 모습은 볼 수 없다. 다른 일정이 있다.

경 부사장은 "지난해 말부터 우즈를 초청하기 위해 노력했지만 더 CJ컵과 우즈의 자선 대회 일정과 겹친다. 부득이하게 올해는 불참하게 됐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청담=심혜진 기자 cherub0327@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