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롤챔스] 달리기 시작한 아프리카, 한화생명 꺾고 신바람 2연승(종합)
등록 : 2019.06.12


[OSEN=종로, 고용준 기자] 야생마가 다시 달리기 시작했다. 흥이 넘치는 라임이 경기 내내 끊이지 않았다. 아프리카가 1시간만에 한화생명을 꺾고 신바람 2연승을 내달렸다. 

아프리카는 12일 오후 서울 종로 롤파크 LCK아레나에서 열린 '2019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서머 스플릿 한화생명과 1라운드 경기서 2-0 으로 승리했다. 지난 9일 SK텔레콤전 승리 이후 2연승을 기록하면서 2승 1패로 단독 3위 자리를 꿰찼다. 

연승을 노렸던 한화생명은 '소환' 김준영과 '무진' 김무진을 선발로 내세웠지만 시즌 2패째를 당하면서 8위로 주저앉았다. 

1세트 '세난' 박희석의 럭스를 중심으로 팀 파이트에서 한화생명을 밀어붙인 아프리카는 30분만에 넥서스를 공략하고 선취점을 뽑아냈다. 

2세트에서도 아프리카의 기세는 여전했다. 한화생명이 4인 다이브를 통해 봇에서 이득을 봤지만, 아프리카는 집요하게 탑을 공략하면서 스노우볼의 발판을 마련했다. 오브젝트를 꾸준하게 챙긴 아프리카는 23분 바론 버프를 챙기면서 사실상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한화생명의 '상윤' 권상윤이 카이사로 분전했지만, 쉼없이 밀려들려오는 아프리카의 공세를 혼자서 감당하기에는 역부족이었다. 3억제기를 공략한 아프리카는 31분 한화생명의 넥서스를 공략하면서 완승의 마침표를 찍었다. / scrapper@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