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손흥민이 밝힌 원더골 비결...''이 선수 못 찾아서 그냥 앞으로 갔다''
등록 : 2019.12.08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승우 기자] “알리 찾았지만 보이지 않았고, 그냥 앞으로 나갔다.”

 토트넘은 8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와 경기에서 손흥민의 맹활약에 힘입어 5-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전반 5분 만에 케인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했고, 이어 전반 9분 모우라의 추가골 기점이 되는 측면 돌파를 선보였다. 전반 32분엔 약 70m를 질주하는 단독 드리블에 이은 완벽한 슈팅으로 리그 5호골이자 시즌 10호골을 터뜨렸다.

토트넘은 이날 다득점-무실점 승리를 거두며 승점 3을 추가했다. 토트넘은 6승 5무 5패, 승점 23으로 리그 6위에 올랐다.

손흥민은 전반 32분 자신의 페널티박스 부근에서 공을 잡은 후 상대 진영까지 단독 드리블로 질주해 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의 드리블을 막기 위해 무려 7명의 번리 선수들이 달려들었지만 방해가 되지 않았다.

경기 종료 후 손흥민은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에서 “공을 잡았을 때 알리에게 패스하려고 했는데 찾을 수 없어서 그냥 앞으로 나갔다”라며 “골을 터뜨릴 수 있어서 기쁘다”라며 원더골의 비결을 밝혔다.

이어 손흥민은 “엄청난 경기였다. 많은 기회를 만들었고 결정적이었다”라며 “우리는 승점 3을 따낼 자격이 있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무리뉴 감독은 손흥민이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를 진행하던 중 불쑥 나타나 "손흥민이 맨오브더매치(Man Of the Match)다"라고 소리쳤다./ raul164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