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박항서의 베트남, 인도네시아에 2-1 짜릿 역전승... B조 1위 질주
등록 : 2019.12.02
[스타뉴스 심혜진 기자]
선수들에게 지시하는 박항서 베트남 감독./AFPBBNews=뉴스1
선수들에게 지시하는 박항서 베트남 감독./AFPBBNews=뉴스1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이 인도네시아세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고 3연승을 달렸다.


베트남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은 1일 오후 9시(한국시간) 필리핀 마닐라의 리잘 메모리얼 콜리세움에서 열린 2019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에서 인도네시아에 2-1로 역전승했다.

이로써 베트남은 3전 전승(승점 9)으로 B조 1위를 질주했고 인도네시아는 2승1패(승점 6)로 2위를 유지했다.

앞선 1·2차전에서 브루나이와 말레이시아를 각각 6-0, 6-1로 꺾었던 베트남은 이날 고전을 면치 못했다.

전반 23분 선제골을 허용했다. 베트남 골키퍼의 불안한 볼 처리가 실점으로 연결됐다. 전반을 0-1로 뒤진 채 마친 베트남은 후반 공격수 하 득 찐을 투입하며 분위기 반전에 나섰다. 조금씩 공격이 풀리기 시작했다.

마침내 결과물이 나왔다. 후반 18분 왼쪽 코너킥 상황에서 응우옌 타인충이 헤딩슛을 연결해 경기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기세를 탄 베트남은 인도네시아를 거세게 몰아붙였고 결국 후반 추가 시간 응우옌 호앙 득이 환상적인 왼발 중거리 슈팅으로 역전에 성공, 경기를 승리로 마무리했다.

베트남은 오는 3일 싱가포르, 오는 5일 태국과 맞대결을 펼친다.


심혜진 기자 cherub0327@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