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한국 북한 중계] 전반 20분 득점 없이 '0-0'... ''50:50 팽팽''
등록 : 2019.10.15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
15일 한국-북한전이 열린 김일성 경기장 모습. 관중이 없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15일 한국-북한전이 열린 김일성 경기장 모습. 관중이 없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전반 20분이 지난 현재, 한국과 북한의 경기는 득점 없이 0-0으로 진행 중이다. 현지에 파견된 관계자는 "경기가 50:50 정도로 팽팽하다"면서 "한 차례 신경전도 발생했다"고 전했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FIFA 랭킹 37위)은 15일 오후 5시 30분 윤정수 감독의 북한 축구 대표팀(FIFA 랭킹 113위)을 상대로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H조 3차전을 치른다.

이날 한국은 황의조와 손흥민(주장)이 공격을 이끈다. 정우영, 황인범, 이재성, 나상호가 2선에 배치됐으며 김문환, 김영권, 김민재, 김진수가 포백을 구축한다. 선발 골키퍼는 김승규.

평양 현지로부터 연락을 받고 있는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전반 20분이 지난 현재 점수는 0:0이며, 경기는 50:50으로 팽팽하다"고 전했다.

이어 "선수들 간에 팽팽한 긴장감이 감도는 가운데, 한 차례 충돌도 있었다. 이에 따라 경기감독관이 안전요원을 대기시켰다. 전반 30분에는 북한 대표팀 12번 리용직(Ri Yong Jik)이 경고를 받았다"고 추가 상황을 전했다.

한편 이날 경기는 당초 4만 관중이 운집할 거라는 예상과 달리 무관중 경기로 진행 중이다.


김우종 기자 woodybell@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