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문체부, ''붉은악마 응원단 방북? 계획 수립 혹은 결정한 바 없다''
등록 : 2019.08.20

[OSEN=강필주 기자] 정부가 '붉은 악마' 응원단의 방북 계획에 대해 계획을 수립하거나 결정한 바가 없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10월 15일 평양에서 열리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한국과 북한의 경기에 붉은 악마 응원단 수백 명을 보낼 계획"이라는 보도에 대해 "사실과 다르다"고 발표했다.

이날 국내 한 매체는 "우리 정부가 10월 15일 평양에서 열리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한국과 북한의 경기에 ‘붉은 악마’ 응원단 수백 명을 보낼 계획"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이에 문체부는 "정부는 이번 예선전과 관련해 '붉은 악마' 응원단의 방북 계획을 수립하거나 결정한 바가 전혀 없다. 이는 대한축구협회가 국제축구연맹(FIFA)이나 아시아축구연맹(AFC) 등의 국제경기 관례와 절차에 따라 처리할 사안"이라고 선을 그었다. /letmeou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