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벤투, ''손흥민에게 UCL 결승에 집중하라고 했다''... 유동적 합류
등록 : 2019.05.27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우충원 기자] "결승전에 집중하라고 이야기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은 27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축구회관에서 6월 A매치 2연전 소집 명단을 발표했다. 벤투호는 6월 아시아의 ‘숙적’ 호주-이란과 국내 평가전을 가진다.

6월 A매치는 월드컵 지역 예선을 앞두고 전력을 평가할 수 있는 중요한 무대다. 먼저 내달 7일 호주(부산 아시아드)를 만난 다음 11일 이란(서울월드컵경기장)과 차례로 격돌한다.

한국은 호주와 역대 전적에서 7승 11무 9패으로 열세다. 지난 11월 호주 원정 A매치에서도 경기 막판 실점하며 1-1 무승부에 그쳤다. 이란 역시 한국을 상대로 13승 8무 9패로 우위를 점하고 있다. 특히 한국은 최근 이란전 5경기에서 (1무 4패)에 그치고 있다.

이날 가장 큰 관심사는 손흥민의 합류였다. 대표팀 일정상 손흥민은 6월 2일 새벽 4시 스페인의 마드리드서 열리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출전 후 곧바로 대표팀에 합류해야 한다.

그러나 벤투 감독은 손흥민을 비롯한 해외파 선수들의 합류에 대해 여유를 가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벤투 감독은 "UCL 결승은 평생 한 번 출전하기 힘든 경기다. 손흥민과 '결승전에 집중하라'고 이야기를 나눴다. 당연히 그 일정 때문에 대표팀에 늦게 참가할 수 있다"면서 "이승우나 권창훈도 소속팀의 일정(승강 플레이오프)가 남아 있어 늦게 합류할 것 같다. 이런 선수들은 모두 소속팀에 집중해야 하기 때문에 늦게 합류해서 잘 관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결국 23명이 모두 모이는 시기는 늦어질 가능성이 높다.     / 10bird@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