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英 통계업체가 전망한 맨시티전 '손흥민 포지션'.txt
등록 : 2019-04-20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OSEN=이균재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기분 좋은 맨체스터 시티와 3번째 만남에선 어떤 역할을 할까.

손흥민은 지난 18일(한국시간)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 원정 경기서 멀티골을 터트리며 팀의 4강행을 이끌었다. 앞서 1차전 결승골을 더해 팀의 4골 중 3골을 책임졌다. 토트넘은 합계 4-4로 동률을 이뤘지만 원정 다득점(홈 1-0 승리, 원정 3-4 패) 우선 원칙에 의해 1961-1962시즌 UCL 전신인 유로피언컵 이후 57년 만에 4강행의 꿈을 이뤘다.

손흥민은 간판 스트라이커 해리 케인의 이탈 우려를 말끔히 지웠다. 케인은 1차전 후반 막판 고질적인 발목 부상을 입어 2차전에 나서지 못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은 손흥민을 대신 최전방 공격수로 기용했다. 상대는 강력한 우승후보인 맨시티였다. 손흥민은 2골을 몰아넣으며 월드클래스임을 또다시 증명했다. 명실공히 팀 내 에이스로 우뚝 섰다.

손흥민은 맨시티를 상대로 3경기 연속골을 조준한다. 20일 밤 8시 30분 맨시티 원정길에 올라 2018-20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를 치른다.

유럽축구통계전문업체인 영국 후스코어드 닷컴은 페르난도 요렌테의 최전방 공격수 선발 출격을 전망했다. 요렌테는 맨시티와 UCL 8강 2차전서 토트넘의 4강행을 결정짓는 골을 책임졌다. 손흥민은 루카스 모우라와 함께 2선에서 요렌테를 지원할 것으로 관측됐다.

손흥민은 맨시티와 8강 1차전엔 좌-우 측면 공격수로, 2차전엔 투톱 스트라이커로 나서 1차전에 1골, 2차전에 2골을 넣은 바 있다./dolyng@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