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4강 1차전 불가 소식 들은 손흥민, 가슴 아픈 표정으로 ''나는 몰랐어''
등록 : 2019-04-18

[사진] Archie Rhind-Tutt SNS 캡처.

[OSEN=이인환 기자] 승리에 기뻐하던 손흥민(토트넘)이 4강 1차전 출전 불가 소식을 듣고 가슴 아픈 표정을 지었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에서 손흥민의 멀티골과 요렌테의 골을 더해 3-4로 패했다.

종합 스코어에서 4-4로 동률을 이룬 토트넘은 원정 득점에서 앞서 구단 역사상 첫 4강 진출에 성공했다. 반면 역대 2번째 UCL 4강을 노리던 맨시티는 '외인구단' 토트넘의 손흥민-요렌테에게 제대로 얻어 맞으며 다음 기회를 기약하게 됐다.

구단 역사상 첫 4강에서 토트넘은 유벤투스(이탈리아)를 꺾고 진출한 아약스(네덜란드)와 격돌하게 됐다. 하지만 경기 시작전부터 근심이 크다. 케인이 부상으로 이탈한 상황에서 신흥 에이스로 떠오른 손흥민마저 경고 누적으로 1차전에 나서지 못한다.

손흥민은 0-1로 뒤진 전반 7분 날카로운 슈팅을 날린 것이 골키퍼 다리를 맞고 골망을 갈랐다. 기세를 탄 손흥민은 전반 9분 역습 상황에서 에릭센의 패스를 받아 멈추지 않고 그대로 강력한 정교한 오른발 감아차기 슈팅을 더하며 추가골을 기록했다

멀티골 활약 이후에도 상대 수비를 끌고 다녔던 손흥민은 후반 3분 더 브라위너의 역습을 저지하는 과정에서 옐로 카드를 받았다. 이번 UCL서 3번째 옐로 카드를 받은 손흥민은 경고 누적으로 4강 1차전 홈경기에 나서지 못하게 됐다. 

손흥민은 자신이 경고 누적으로 아약스와 1차전에 나서지 못한다는 사실을 몰랐다. 영국 '더 선'은 "손흥민은 독일 언론과 인터뷰 전까지 출전이 금지된 것을 몰랐다. 그는 인터뷰를 하면서 자신이 아약스와 홈 1차전에 나서지 못한다는 사실을 알았다"고 설명했다. 

더 선에 따르면 손흥민은 독일 '스카이 스포츠'와 인터뷰서 출전 금지에 대한 사실을 처음 알게 됐다. 자신이 1차전에 뛰지 못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