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해외

'최고의 타자상' 박병호의 진심 ''우리나라 야구가 발전하고...'' [한은회]
등록 : 2018-12-06
[스타뉴스 엘타워(양재동)=김우종 기자]
넥센 박병호 /사진=뉴스1
넥센 박병호 /사진=뉴스1
넥센 박병호가 최고의 타자상을 수상한 뒤 진심이 담긴 소감을 전했다.


박병호는 6일 오전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2018 한국프로야구 은퇴 선수의 날' 시상식에서 최고의 타자상을 수상했다.

박병호는 올 시즌 113경기에 출전해 타율 0.345, 43홈런, 112타점, 출루율 0.457, 장타율 0.718, OPS 1.175를 기록했다. 출루율과 장타율 1위, 홈런 공동 2위, 타율 4위, 타점 8위에 오르며 넥센의 가을야구를 이끌었다.

수상 후 박병호는 "많은 야구 선배님들께 오랜만에 인사를 드릴 수 있고 좋고, 상을 받을 수 있어 영광스러운 자리인 것 같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미국 무대에 도전해 좋지 않았지만, 그리고 한국에 복귀했다. 올 시즌 히어로즈를 위해 뛸 수 있어 정말 좋았다. 내년에는 올해보다 좋은 성적도 내고, 팀을 잘 이끌어 우리나라 야구가 발전하고 팬 분들께서도 즐거워하는 야구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진심이 담긴 소감을 전했다.






엘타워(양재동)=김우종 기자 woodybell@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