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국내

‘멀티히트+1타점’ 박병호, 믿음에 부응하며 감 찾았다 [프리미어12]
등록 : 2019.11.08

[OSEN=고척, 곽영래 기자]5회말 1사 1,2루 한국 박병호가 적시타를 때려낸 뒤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youngrae@osen.co.kr

[OSEN=고척, 길준영 기자] 2019 WBSC 프리미어12 대표팀 4번타자 박병호가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그동안의 부진을 씻어냈다.

박병호는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리미어12 예선 C조 쿠바와의 마지막 경기에서 4번 1루수로 선발출전해 4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1회말 1사 1, 2루 득점 찬스에서 타석에 들어선 박병호는 쿠바 선발투수 요시마르 코우신의 4구째 공을 받아쳤지만 1루수 파울플라이로 물러났다. 

박병호는 3회 선두타자로 나서 야리엘 로드리게스의 2구째 공을 깔끔한 중전안타로 연결하며 대회 첫 안타를 기록했다. 5회 1사 1, 2루 찬스에서는 1타점 적시타를 터뜨리며 대회 첫 타점까지 올렸다.

6회 2사 2루에서 박병호는 프레디 알바레스의 3구째 공을 받아쳐 큼지막한 타구를 날렸다. 하지만 아쉽게 워닝트랙에서 좌익수에게 잡혔다.

박병호는 지난 6일 호주전에서 5타수 무안타를 기록한데 이어서 7일 캐나다전에서는 3타수 무안타 1볼넷을 침묵했다. 첫 2경기에서 8타수 무안타 1볼넷으로 부진한 모습을 보인 박병호는 이날 경기에서도 첫 타석에서는 빗맞은 타구가 나오며 부진이 계속되는듯 보였다. 

하지만 11번째 타석에서 대회 첫 안타를 신고한 박병호는 곧바로 1타점 적시타를 추가하며 타격감을 끌어올렸다. 담장 앞에서 잡히긴 했지만 대형 타구도 나오면서 예열을 마쳤다.

한국은 이날 쿠바를 7-0으로 완파하고 3전 전승 C조 1위로 슈퍼라운드에 진출했다. 슈퍼라운드에서는 A조 1위 멕시코(3승)와 2위 미국(2승 1패), B조 1위 일본(3승)과 2위 대만(2승 1패), 그리고 한국과 호주(1승 2패)가 결승 진출을 두고 격전을 벌인다.

슈퍼라운드에 올라온 팀들은 모두 막강한 타선과 강력한 마운드를 자랑한다.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서는 대표팀 4번타자 박병호의 활약이 절실하다. 4년 전 프리미어12 결승전에서 홈런을 터뜨렸던 박병호는 이번 대회에서도 중요한 순간 한 방으로 해결해줄 수 있을까.  /fpdlsl72556@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