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국내

'짜릿 끝내기 승리' 한용덕 감독, ''호잉, 중심타선서 최고의 활약'' [생생인터뷰]
등록 : 2019-05-15

[OSEN=곽영래 기자] 한화 이글스 한용덕 감독. / youngrae@osen.co.kr

[OSEN=대전, 이종서 기자] 한화 이글스가 짜릿한 재역전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

한화는 15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의 팀 간 5차전에서 5-4로 승리했다.

이날 한화는 키움과 잡고 잡히는 접전을 펼치면서 4-4로 연장에 돌입했다. 연장 11회말. 길었던 경기의 마침표를 호잉이 찍었다. 11회말 1사에서 조상우를 공략해 끝내기 홈런을 날렸다.

경기를 마친 뒤 한용덕 감독은 "호잉이 중심타선에서 최고의 활약을 했다"라며 "타격감이 조금씩 살아나고 있는데, 앞으로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 생각한다. 6회 이성열의 홈런으로 균형을 맞출 수 있었고, 모든 투수들의 호투로 역전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서 한용덕 감독은 "선수들이 이기고자 하는 열망이 승리로 이끌었다. 끝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은 선수들에게 고맙다"고 소감을 전했다./ bellstop@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