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전체

'부진 탈출?' 김현수, 1회 추격의 적시타...9타석 만에 안타 [준PO 현장]
등록 : 2019.10.10

[OSEN=잠실, 손용호 기자]1회말 2사 3루 김현수가 적시타를 치고 기뻐하고 있다. /spjj@osen.co.kr

[OSEN=잠실, 조형래 기자] 특타의 효과를 보는 것일까. LG 김현수가 긴 침묵을 깨는 추격의 적시타를 터뜨렸다.

김현수는 1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키움과의 준플레이오프 4차전에 4번 1루수로 선발 출장해 0-2로 뒤진 1회말 2사 3루에서 중전 적시타를 터뜨렸다. 2점을 1회 먼저 내줬지만 곧장 1점을 따라 붙으며 추격을 개시했다.

이날 김현수의 안타는 지난 준플레이오프 2차전 1회 우전 적시타 이후 9타석 만에 나온 안타다. 이날 경기 전까지 준플레이오프 타율 8푼3리로 극심한 부진에 빠져 있던 김현수는 경기장에 가장 먼저 나와 특타를 실시하는 등 부진 탈출에 힘썼고 첫 타석에서 결실을 맺었다.

김현수의 적시타로 LG는 1-2로 추격을 하면서 1회말을 마무리 했다. /jhrae@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