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전체

윌리엄슨, 2회 6-4 역전 투런포 작렬...시즌 3호째
등록 : 2019.09.11

[OSEN=대구, 손찬익 기자] 맥 윌리엄슨(삼성)이 승기를 가져오는 귀중한 한 방을 터뜨렸다.

윌리엄슨은 11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KT와의 홈경기에서 4-4로 맞선 2회 우월 투런 아치를 쏘아 올렸다. 시즌 3호째.

2번 좌익수로 선발 출장한 윌리엄슨은 1회 첫 타석에서 중견수 키를 넘기는 3루타를 때려내며 추격의 시작을 알렸다.

그리고 4-4로 맞선 2회 2사 2루서 KT 선발 김민수에게서 오른쪽 외야 스탠드에 떨어지는 큼지막한 타구를 날렸다. 6-4.

한편 삼성은 2회말 현재 6-4로 앞서 있다. /wha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