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전체

노진혁, 최충연 상대 시범경기 첫 대포 [오!쎈 현장]
등록 : 2019-03-15

[OSEN=대구, 손찬익 기자] 노진혁(NC)이 시범경기 첫 대포를 가동했다.

노진혁은 15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삼성과의 원정 경기에서 1-1로 맞선 5회 우월 투런 아치를 터뜨렸다.

2번 유격수로 선발 출장한 노진혁은 1-1로 맞선 5회 김태진의 중전 안타로 만든 무사 1루서 삼성 선발 최충연의 1구째를 그대로 공략해 오른쪽 외야 스탠드에 꽂았다. 3-1.

지난해 데뷔 첫 두 자릿수 홈런을 기록한 노진혁은 시범경기 첫 홈런을 터뜨리며 올 시즌 활약을 예고했다. /wha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