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전체

추신수, HOU 콜 300K 제물…2G 연속 무안타+팀 5연패(종합)
등록 : 2019.09.19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조형래 기자]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가 침묵을 이어갔다. 2경기 연속 무안타다. 아울러 게릿 콜(휴스턴 애스트로스)의 300탈삼진 제물이 됐다. 

추신수는 1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3타수 무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볼넷을 얻어내긴 했지만 2경기 연속 안타를 신고하지 못했다. 시즌 타율은 2할6푼4리로 하락했다.

이날 추신수는 휴스턴 선발 게릿 콜을 상대했다. 콜을 상대로 맥을 추지 못했다. 1회초 선두타자로 등장해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3회초에는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2B2S에서 90마일 커터에 헛스윙했다.

그리고 6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1B2S에서 90마일 체인지업에 헛스윙 하면서 삼진을 당했다. 이 삼진은 콜의 시즌 300번째 탈삼진이기도 했다. 300탈삼진의 제물이 된 것.

그러나 2-3으로 추격하던 8회초 1사 1루에서 콜을 상대로 볼넷을 얻어내면서 출루를 했다. 하지만 후속타가 불발이 되면서 득점과 추가 진루에는 실패했다. 

팀은 2-3으로 패했고 5연패 수렁에 빠지며 시즌 74승79패가 됐다. /jhrae@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