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전체

LG, 1박2일 동안 2019년 신인선수 오리엔테이션
등록 : 2019-01-12

[OSEN=한용섭 기자] LG 트윈스가 11~12일 1박2일 동안 이천 챔피언스파크에서 '2019년 신인선수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이정용, 이상영, 정우영 등 신인 선수들과 가족들이 오리엔테이션에 참가했다. 선수들은 프로 선수로서의 기본 자세 등에 대한 강의를 듣고 '부모님과의 대화', '새로운 도전을 위한 나의 다짐' 등의 시간을 가졌다.

행사에 참석한 투수 이정용은 "프로 선수로서의 자세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할 수 있었다. 특히 부모님과 함께 참석해서 더욱 뜻 깊은 시간이었던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투수 이상영도 "이천 챔피언스파크 시설이 너무 훌륭해서 내가 프로 선수가 됐다는 실감이 났다. 좋은 시설에서 열심히 훈련해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orange@osen.co.kr

[사진] LG 트윈스 제공.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